유웨이 :: 입시정보의 모든 것

닫기

대입정보

입시뉴스

지자체 중심 '대학 기업 연계' 직업계고 인재 양성.. 5개 '직업교육 혁신지구'선정

작성일 : 2021.02.17 분류 :  조회 : 38

부산/인천/대구/경남/천안 등


[베리타스알파=정진주 기자] 5개 지자체가 예산을 받아 대학, 기업과 연계한 직업계고 인재 양성에 나선다. 부산, 인천, 대구, 사천/진주/고성(연합), 천안 총 5곳이 선정됐다. 교육부는 이 같은 내용이 담긴 '직업교육 혁신지구 사업' 선정 결과를 16일 발표했다. 

교육부는 지역산업 발전과 고졸 인재 양성을 위해 직업교육 혁신지구 5곳을 신규 선정했다. 직업교육 혁신지구란 지역 직업계고와 지역기업, 대학이 참여해 직업교육 과정을 운영하는 체계다. 부산(지능형제조/글로벌관광/금융경영정보/라이프케어), 인천(항공수리정비개조/바이오), 대구(지능형공장), 사천/진주/고성(항공산업), 천안(반도체/디스플레이/스마트기계/자동차부품) 등 5곳이 뽑혔다. 해당 지역은 앞으로 지역 내 기업과 대학, 직업계고와 연계해 고졸 인재를 양성한다. 직업계고에서는 맞춤형으로 교육과정을 개편하고 대학에서는 심화교육을 맡는다. 기업은 인턴십과 채용 기회를 제공한다.

부산에서는 직업교육 혁신지구 지원센터를 부산광역시청사 내에 설치하고 전담인력을 배치해 지자체-교육청 간 관리체계 구축의 우수사례를 다룰 예정이다. 인천은 항공수리/정비/개조(MRO)분야 50명, 바이오분야 50명을 배출할 계획이다. 직업계고의 3학년 학생은 학점제 기반의 맞춤형 교육과정을 이수한 뒤 지역 대학의 조기취업형계약학과에서 심화 교육을 받고 인턴십을 하게 되는 셈이다. 항공MRO분야에서는 인천전자마이스터고, 정석항공고, 인천기계공고와 인하대, 한국폴리텍 등이 참여한다. 기업은 샤프테크닉스케이와 아시아나 항공이 참여한다. 바이오분야에서는 인천바이오과학고와 인천미래생활고에서 학생들이 선발되고 인천대, 연세대(송도), 인천재능대에서 심화교육을 받게된다. 아울러 삼성바이오로직스, 셀트리온 등이 인턴십 대상 기업으로 참여한다. 대구는 혁신지구 교육과정을 이수한 재직자에 대한 후행학습에 집중한다. 재직자는 재직 후 경북대/대구대/계명대 등의 대학에서 교육과정을 거쳐 학위를 이수받게 되는 것. 경남 사천/진주/고성(연합)은 참여기업에 대해 채용장려금(1인당 월 50만원), 금융우대, 고용우수기업선정 가점 부여 등의 혜택을 마련한다. 충남 천안은 관내 직접계고의 학과를 3대 전략산업(반도체/디스플레이, 스마트기계, 자동차부품) 중심으로 개편하고 학점제 지원, 신생기업단지와 연계한 창업지원 등을 실시한다. 

교육부는 이날 선정된 5곳에 대해 올해 각 지역 당 4억원씩, 2023년 2월까지 2년간 지원한다고 밝혔다. 단, 2년 차 예산은 1년 차 사업평가 결과에 따라 차등지원된다. 우수 사업단은 3년 차 사업도 지원한다. 

인쇄하기 목록

의견쓰기타인에 대한 비방이나 욕설은 동의없이 삭제됩니다.0 / 400 byte

닫기 이벤트바로가기 창 닫기 이벤트 바로가기 닫기 수시합격진단 1만원 할인쿠폰 닫기